globalhome

신일전자, 선풍기·전기히터 고객만족도 1위 올라

center
왼쪽부터 신일 정윤석 대표가 한국표준협회 이상진 회장으로부터 한국품질만족지수 인증 수여식에서 인증서를 받고 있다. 사진=신일전자
[글로벌홈 이정연 기자] LG, 삼성을 제치고 신일전자가 품질만족지수 2관왕에 올랐다.

종합 가전 기업 신일전자(이하, 신일)는 23일 한국표준협회(KSA)가 주관하는 ‘2020 한국품질만족지수(KS-QEI)’ 시상식에서 2관왕에 올랐다고 26일 밝혔다.

신일은 선풍기 부문 15년 연속 1위, 전기히터 부문 2년 연속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

신일은 선풍기 기술력을 바탕으로 ‘에어 서큘레이터’를 선보이며 뉴라이프 가전 시대의 새로운 장을 열어가고 있다. ‘에어 서큘레이터’는 에어컨과 함께 사용 시 시너지 효과가 높고 공기 순환 기능을 갖춰 사계절 내내 사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가성비가 높다. 올여름엔 한 달간 160여 회의 홈쇼핑 판매 방송을 실시, 90% 이상 매진을 기록하며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또한 난방 효율과 편의성을 겸비한 히터 제품을 꾸준하게 선보인 점을 높이 평가받아 전기히터 부문 1위에 선정됐다. 특히 ‘초절전 에코히터’는 소비자의 만족도가 높은 홈쇼핑 장기흥행 제품이다. 특허받은 ‘고효율 방열판’을 탑재해 높은 열효율과 낮은 소비전력을 자랑하며 4중 안전장치를 갖춰 화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신일 정윤석 대표이사는 “지난해에 이어 자사를 대표하는 냉방 가전과 난방 가전 제품들이 연속 1위로 선정돼 매우 영광스럽다”며 “앞으로도 변화를 빠르게 감지하고 틈새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뉴라이프 가전을 선보이며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일은 올해 60여 년간 이어온 역사와 전통을 기념해 ‘60주년 프리미엄 DC팬’을 공개했다. 이는 천안공장에서 생산·제조한 ‘메이드인 코리아(Made in Korea)’ 제품으로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자랑한다.

이정연 기자 ljy2@globalhome.co.kr
<저작권자 © Global Hom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상